'매직 더 게더링'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12.29 Swiss-system Tournament
  2. 2010.10.27 Magic Online (2)

Swiss-system Tournament

|

스위스 시스템 토너먼트는 리그 방식과 토너먼트 방식의 장단점을 서로 보완한 경기 방식입니다. 아시다시피 풀 리그는 순위 경쟁에 가장 확실하지만 참가 팀/플레이어가 많아질 수록 시합 횟수가 N^2으로 증가하기 때문에 곤란하고 토너먼트는 한 번 지면 그대로 탈락하기 때문에 불공평한 면이 좀 있죠. 그래서 월드컵이나 WBC 등은 조별 리그와 토너먼트를 혼합한 방식을 쓰긴 합니다만...

스위스 토너먼트 방식은 아예 접근 방식이 다릅니다. 1895년 취리히 체스 대회에서 처음 적용되었다는군요(위키피디아 참고, 그래서 스위스란 이름이 붙은...). 저는 매직 더 게더링에서 본 방식입니다만...-_-
위키피디아 내용은 워낙 상세해서 설명하기 힘들고 그냥 제가 해 본 매직 더 게더링의 스위스 라운드 방식만 설명 드리겠습니다.

매직 더 게더링에서 스위스 라운드가 적용되는 게임의 참가 인원 수는 8명부터 128명까지인가 그렇습니다.
일단 시작하면 플레이어들이 무작위로 짝지어져 3전 2선승제의 게임을 1회 치르게 됩니다. 모든 플레이어들의 게임이 끝나면 1라운드가 끝나게 되고 2라운드가 시작되는데 이 때부터는 1라운드의 성적에 따라 줄서기를 하게 됩니다 -_-;
그리고 1-2등끼리 대전, 3-4등끼리 대전, ... 이런 식으로 이후로는 성적이 같거나 비슷한 사람들끼리 승부를 가리게 됩니다.

등수는 우선 승점에 따라 가려지는데 월드컵처럼 이기면 승점 3점, 비기면 1점이 주어집니다. 비기는 경우는 거~의 없긴 하지만...;
무승부를 제외하고 32명의 경우를 계산해 보면,

1라운드 후 : 1승 16명, 1패 16명
2라운드 후 : 2승 8명, 1승 1패 16명, 2패 8명
3라운드 후 : 3승 4명, 2승 1패 12명, 1승 2패 12명, 3패 4명
4라운드 후 : 4승 2명, 3승 1패 8명, 2승 2패 12명, 1승 3패 8명, 4패 2명
5라운드 후 : 5승 1명, 4승 1패 5명, 3승 2패 10명, 2승 3패 10명, 1승 4패 5명, 5패 1명

이렇게 5라운드가 치러지고 나면 전승자가 딱 1명이 남는데 여기서 스위스 라운드는 끝납니다. 즉 128명이라면 7라운드까지 해야겠죠.
게임 방식에 따라 다른데 인원 수에 상관없이 4라운드만 해서 끝내고 승수에 따라 상품을 주는 경우도 있고 프리미엄 이벤트의 경우는 전승자 1명이 남을 때까지 한 후 상위 8명이 풀 토너먼트를 해서 우승자를 가리기도 합니다.

승패만 갖고 순위를 줄세우기에는 사실 같은 전적의 인원들끼리는 좀 무리가 있기 때문에 매직 더 게더링에서 적용하는 수치는 승패(정확히는 승점)외에 세 가지가 더 있습니다.
순위를 가릴 때 우선 전적이 같을 경우 그 다음으로 보는 것은 OMW(Opponent Match Win)%입니다. 게임했던 상대방들의 승률(현재 대회만 고려)의 평균 수치인데 높을 수록 대전했던 상대방들이 강했다는 의미가 되므로 순위가 높아집니다.
그리고 OMW%가 동일할 경우 다음은 GW(Game Win)%를 봅니다. 한 번의 라운드는 3전 2선승제인데 이를 매치(Match)라고 하고 각각의 한 판을 Game이라고 합니다. 매치 전적이 동일해도 2-1로 이긴 사람보다는 2-0으로 이긴 사람이 아무래도 강하다고 봐야겠죠. 이 개별 게임 승률을 보는 것입니다.
여기까지 동일하다면 마지막으로 OGW(Opponent Game Win)%를 봅니다. 대전했던 상대방들의 게임 승률입니다.

대충 읽어보셨으면 아시겠지만 풀 리그 만큼은 아니더라도 비교적 강약을 가리기에는 적합한 구조입니다. 풀 리그의 경우 한 두 팀에게 압도적으로 강하다면 나머지 팀들에게 성적이 안 좋아도 비교적 좋은 성적을 올릴 수 있는 헛점이 있습니다만 스위스 토너먼트의 경우는 비슷한 성적의 팀끼리 계속 추려지게 되므로 뒤로 갈수록 자신에 비해 특별히 강하거나 약한 팀과는 붙을 확률이 낮아집니다.

꽤 재밌는 게임 방식이지만... 물론 단점도 있습니다.
동일한 시점에서의 성적으로 순위를 가려서 대전 상대를 골라야 하다 보니 각 라운드의 경기가 모두 끝나야만 다음 경기를 시작할 수 있습니다. 프로야구 같은 스포츠에는 적용하기 곤란하죠. 한 경기가 비로 연기되면 나머지 팀들 모두 그 경기가 끝날 때까지 기다려야 하니까요 -_-;
그래서 매직 더 게더링에서도 비슷한 일이 생깁니다. 매 라운드가 3전 2선승제이기 때문에 모든 경기가 끝났는데 딱 한 경기가 1-0인 상태로 두번째 게임 중인 경우 속이 타지요... 그러다가 그게 갑자기 1승 1패가 되면 채팅 창에 OMG 같은 단어들이 난무합니다 -_-;
그래서 스위스 토너먼트 방식은 모든 플레이어가 동시에 게임을 치를 수 있는 종목에 적합합니다. 그래서 체스 대회 같은 1-1 보드게임 류에 많이 적용이 되는 것 같네요.

흥미로운 대진 방식이라 글 한 번 남겨봅니다.

'Hobby' 카테고리의 다른 글

Swiss-system Tournament  (0) 2010.12.29
4팀 1조 체제에서 16강 진출 통계적 분석  (1) 2010.07.10
야구 - 타순 결정  (2) 2007.08.14
Trackback 0 And Comment 0

Magic Online

|

iPhone 4가 생기고 트윗 및 페이스북질을 하면서.... 블로그는 거의 방치 상태가 되어 가는군요 -_-;

게다가 요즘 이 게임에 빠져 있습니다. 매직 온라인이라고...;

아마 Magic: The Gathering에 대해서는 아시는 분들이 많을텐데 이 Trading Card Game의 온라인 버전이죠. 같은 게임 회사에서 온라인 버전도 내놓은 겁니다.

모르는 분을 위해 간략히 트레이딩 카드 게임에 대해 설명드리면, 국내에서 가장 유명한 형태는... '유희왕'일 것 같군요, 맞습니다. 초딩들이 하는 그 유희왕...-_-; 머 유희왕도 모태는 매직 더 게더링이라고 생각이 됩니다만...

일반적인 카드 게임은 덱(Deck)이 정해져 있죠. 덱이란 건 카드 구성이라고 보시면 될텐데 예를 들면 트럼프는 52장, 화투는 48장으로 게임에 쓰는 카드가 정해져 있습니다. 하지만 트레이딩 카드 게임은 덱을 게이머가 원하는대로 구성할 수 있습니다. 시중에 출시된 카드들을 구입해서 자신의 취향에 맞게 덱을 구성해 상대와 게임을 즐기는 거죠.

하지만 카드에 따라 호불호가 갈릴 수도 있으므로 정식으로 출시되는 카드 팩은 안에 무슨 카드가 들어 있는지 알 수가 없습니다. 팩을 뜯을 때 복권 긁는 맛이 있는거죠 -_-; 뜯었는데 정말 좋은 카드가 있으면 대박인 거고... 개봉된 카드를 따로 팔거나 살 수도 있습니다. 물론 이 때는 좋은 카드는 값이 비싸지겠죠. 그리고 보유한 카드 중 필요없는 것들을 다른 사람이 보유한 원하는 카드와 교환(trading)해 덱을 만들 수도 있으므로 트레이딩 카드 게임이라 불리게 된 것입니다.
그리고 기본 룰만 알면 카드의 기능은 각 카드에 텍스트로 써 있기 때문에(사실 이게 혁명적인 발상이었죠) 게임의 확장성이 매우 무한한 편입니다.

'그럼 돈질하면 이기는 게임이 아니냐'라고 할 수 있는데, 일면 맞는 말이긴 합니다 -_-;
하지만 게임의 구조상 좋은 카드만 넣는다고 이길 수는 없는게... 좋은 카드는 게임 중 활용하기 위한 비용이 큰 편이고 게임의 룰 상 카드를 쓰기 위한 비용은 게임이 진행되면서 늘어나도록 되어 있기 때문에 좋은 카드는 초반에 쓸 수가 없습니다. 강한 카드만 넣어서 구성하면 초반에 두들겨 맞아 질 확률이 높죠 -_-


매직의 카드들은 위와 같은 형태입니다. 위의 카드는 매우 보기 힘든 카드이긴 합니다만...-_-;

테마 컨셉은 두 명의 마법사가 서로 마법 대결을 펼치는 것입니다. 즉 위의 카드는 마법사의 졸개인 셈...-_-

저는 96년에 처음 매직 더 게더링을 해봤는데... 참 새로운 세상이었죠 ㅡㅡㅋ
그 때는 온라인이 없었으니 실물 카드를 사서 친구들이랑 한참 하다가 군대 가면서 친구에게 다 팔고...;;
최근에 온라인으로 다시 시작하게 됐군요.

온라인은 실물 카드가 없어서 좀 아쉽지만(컬렉터의 욕구 -_-) 카드를 정리하거나 정렬하기 편하고 덱 구성하기 편해서 생산성(?)은 정말 높습니다.
온라인도 당연히 카드는 사야 되구요 -_-; 일단 $9.99인가 주고 가입하면 300장 정도의 카드를 공짜로 줍니다(역시 랜덤...). 그 담부터는 사야죠 -_-;

관심있으신 분들은 한 번 참여해 주시길...;
저랑 아는 분들이라면 같이 듀얼도..-_-

참고로 제가 쓴 매직 더 게더링 룰을 링크합니다(공식 룰을 일부 번역 및 일부 편집).

https://docs.google.com/document/edit?id=1p1n_VTweTGP7OsYa10YGvWyAZMsph4T1-6GPvUBHXz4&hl=en&authkey=CI_fpMoN

'Hobby > Game' 카테고리의 다른 글

Infinity Blade  (2) 2010.12.22
Magic Online  (2) 2010.10.27
취미의 다양성을 인정하지 않는 사회  (6) 2009.02.24
테일즈 오브 베스페리아 클리어!  (0) 2009.01.15
Trackback 0 And Comment 2
prev | 1 | next